우리는 광안리로 왔다.
도착할 때는 비가 막 내리더니 다행히 곧 잦아 들었다.


[부산은 시골이 아니라 도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도시니까. 번쩍.
도시에 사는 생물들의 특성 때문인지 도시란 낮보다 밤이 보기 좋은 법이다.


우리는 멋진 야경의 광안대교 앞에 서 있다.
여리형은 어느새 사라졌다. 사진 찍으러 간 모양이다.
그럼 혼자 할 것도 없으니 나도 사진이나 찍어 보자.


[두리번 두리번]
사용자 삽입 이미지
스윽. 왼쪽.
사용자 삽입 이미지
휙. 오른쪽.


아 이런 곳이군.
어. 어어. 어 근데!!

[저기 무언가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온라인 축구 게임의 아시안 챔피언쉽이 열리고 있었다. 오오 기가막히게 맞춰 왔군.
그러나 축구 게임엔 사실 별로 관심이 없다. 중요한 건.. 바로..

[브아걸이 왔다는 것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아 그 모습이 너무나도 멋쟁이스러워 주시고오오오~
MR이 씹히는 사고도 보고 유명한 노래도 아주 잘 들었다.


[그리고 광안리를 한바퀴 스윽 산책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앗 이것이 무엇이란 말이더냐.
사용자 삽입 이미지
와아 광안리에는 길거리에 레이져쇼도 있다.
여기가 수영구구나. 바닷가다운 이름이로세.
사용자 삽입 이미지
수영구에는 수영구 문화센터도 있다. (당연해)
간판이 참들 재미나다. ㅋㅋ
'밥문나', '우야꼬', '광어인지 도다리인지', '어무이', '단디해라'.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리고 해마도 있다.
해마와 여리형. 줄여서 해리형.


[그리고 바다로 다시 돌아왔다. 우리의 목적은 바다이므로]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리형은 바다를 사랑하기 시작했다. 오 느끼한 눈빛.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앗 내 발이 바다에 빨려들어가고 있어!!
그러나 굳이 도와주지마!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나는 또 발자국을 남겼다. 발도장 쿵. 나 왔다감.
"철수 ♡ 영희" 나중에 헤어질 애들이 여행지에 낙서하는 것보다 훨씬 건전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리고 밤에 하기 쉬운 놀이. 빛으로 장난치기.


자 이제 놀만큼 놀았으니까 바다를 구경하자.
이 멋진 바다를 두고 안보고 간다면 슬픈 일이다.
"형 사진 좀 가르쳐줘요"
"좋아 케이군!!! 사진은 말이지! 찍다보면 늘어. 응응."


[그래서 난 찍는다. 걍.. 늘려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어 신기한 걸 발견했다. 이게 뭐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하 배였구나. 배다 배!!
명태 엮어놓은 것 마냥 줄지어놓은 배다. 배.
사용자 삽입 이미지
좋아. 너다. 젤 좋은 구도가 뭘까 들여다 보다가 이렇게 한 장.
샬칵.


하지만 난 오늘 여기에 광안대교를 보러왔다.
바로 밤에 봐야할 부산이다.

적당히 보면 한강의 다리들과 별반 다르지 않지만
직접 위를 지나도 좋고 보는 각도에 따라 멋진 면이 많다고 한다.
난 지하철에서 내려 발이 닿는 위치에서만 봐야해서 아쉬웠다.
그래도 전망이 나쁘지 않았다.
다행히 광안대교는 계속 조명색이 변한다.
한 각도에서 밖에 볼 수 없는 상황에서 여러가지 느낌이 나니 좋았다.

렌즈가 허락하는 정도로만 사진을 찍을 수 있으니 많이 부족하긴 했지만..
게다가 잘 찍은 줄 알았더니 많이 흔들렸다. 역시 손각대로는 벅차다.
해서 결국 몇 장 못 건졌다. (하지만 삼각대를 들고 여행하긴 힘들어서 싫다.)
여리형은 구조용 망루를 삼각대 삼아 찍었는데 잘 나왔으려나 모르겠다.


[광안대교]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선 그냥 한 번 찍고. 바닷물 쏴아아.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리 위주로 한 번 찍고. 조명이 약하다. 좀 더 보라빛으로..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바닷물 위주로 한 번 찍고. 와아 파도가 펑 터진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제 노출 좀 길게 줘서 조명 위주로 찍자. 색깔별로.
사용자 삽입 이미지
조명따라 더 다양하게 찍고 싶은데
내 손은 삼각형이 아니라 그런지 자꾸 흔들린다.


아아 광안대교 잘 봤다아아~
다음엔 차 타고 위로 지나가봐야지.
괜찮은 것 같다. 멋진 다리다.

그런데 이제 우리 어디로 가야하지.
이 근처는 잘데가 없다. 있어도 비싸다.

그래서 부산역으로 가기로 했다. 역 주변은 싸니까.
지하철 타고 가다가 서면역에서 갈아타면 된다.
차 끊기기 전에 고고.

내일은 남포동과 용두산 공원이다.
해운대에도 다시 와야 한다.
체력을 비축해야 해. 얼른 가서 자야지.
신고


Trackbacks  0 | Comments  2
permalink 즐쏭
2009.08.25 09:16 신고 댓글에 댓글수정/삭제
우아 사진 이제 잘찍는다!!!!!!
Favicon of http://initialw.tistory.com BlogIcon 케이_
2009.08.25 11:16 신고 수정/삭제
고맙습니다~ 다 여러분 덕분이예요.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