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자책 사업을 책만으로 생각하고 접근하는 경우가 많은 듯하다.
책을 내려받고 결제하고 그걸로 수익을 내는 것이 다일까.

그렇다면 옛날과 다를 것이 없다. 그저 무선으로 다운받는 것이 편해졌을 뿐.

그러나 사람들의 읽는 습관이 얼마나 많이 바뀌었는가.
사람들은 책보다 웹 컨텐츠를 더 읽고 싶어한다.

지하철에서 잠깐 읽기에는 짧고 가볍고 재밌는 것이 좋다.
그리고 전자책의 소설은 종이책의 느낌을 따라갈 수 없다.

따라서 종이책을 전자책으로 파는 것보다 웹을 전차책으로 옮겨오는 것이 더 큰 시장이다.
네이버 만화나 네이트 판, 각종 블로그 메인 컨텐츠. 이것이 다 전자책 시장이 될 수 있다.
이미 사용중인 컨텐츠는 배포에 별반 비용도 많이 들지 않는다.

이 경우 수익 모델도 판매가 아니라 광고가 자연스럽다.
인세를 지불하여 판매 단가가 높아지는 것보다 훨씬 유리할 수 있다.
포털 업체에 매우 적합한 컨텐츠인 게다.

지하철에서 읽기 좋은 분량이고
인세를 지불할 필요가 없고
광고를 붙여 무료로 배포할 수 있고
매일 쉽게 업데이트 할 수 있어 팔기 좋은
전자책 시장을 잡기 딱 좋은 컨텐츠.

팟캐스트에서 잘 팔린 컨텐츠의 특징을 고스란히 갖고 있지 않은가.

그만큼 무가지처럼 잘 뿌리는 데 실패하면 낭패볼 수 있다는 난점이 좀 있지만
비용 대비 효과면에선 괜찮다는 생각이 든다.
포털 입장에서는 무선 컨텐츠 시장에서 브랜드 영역을 넓히는 것도 중요한 일 아닌가.

그런데 아직 이쪽을 준비하는 포털이 없는 듯하다.
전자책에서 무선 웹을 제공하니까 신경쓰지 않아도 된다고 생각하는 것 같다.
그러나 한 번 생각해보라. 팟캐스트가 왜 좋은지. 왜 편한지.

미리 준비하면 새로운 시장을 잡을 수 있는 시기가 지금 아닌가.


Trackbacks  0 | Comments 
permalink 즐쏭
2010.04.19 10:47 댓글에 댓글수정/삭제
컴즈에 제안해 보는건?
Favicon of https://initialw.tistory.com BlogIcon 케이_
2010.04.19 11:35 신고 수정/삭제
회사에 제안이라는 제도가 없는데요..
permalink Favicon of https://notefornote.tistory.com BlogIcon HYUN+
2010.04.19 13:16 신고 댓글에 댓글수정/삭제
저도 전자책에 관심이 있었는데
막상 사려니 전자책으로 책을 끝까지 읽을 지 의문... 왠지 반짝할듯해서요
간단간단한 웹포털 글이나 그림을 전자책으로 옮긴다면
괜찮을 듯 하네요 ㅎㅎ
Favicon of https://initialw.tistory.com BlogIcon 케이_
2010.04.19 13:33 신고 수정/삭제
감사합니다. ^^
웹 컨텐츠는 광고에 이미 익숙하니까 무료로 광고가 붙어 제공되는 게 더 좋겠죠?
permalink Favicon of http://cyworld.com/cjun BlogIcon c.jun
2010.04.20 13:47 댓글에 댓글수정/삭제
네뚜 앱스토어가 게임이 많지만..
모바일기기에 최적화 되고,
전자책과 비디오, 애니매이션 플레이 앱스도 만들어지면 참 좋을것 같아요.
컨텐츠는 도토리 결재 하고.
Favicon of https://initialw.tistory.com BlogIcon 케이_
2010.04.20 19:08 신고 수정/삭제
플래시로!! 아 아이패드는 안되겠네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