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전거 나들이는 생각보다 훨씬 재밌다.
혼자지만 그래도 좋았다. (NDSL을 동반했지만 우린 별로 함께하지 않았다.)
볼거리도 많고, 당연히 사진 찍을 것도 많다.




<축제엔 재미난 것들이 많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귀여운 꼬마가 초록색 스머프 마녀 아줌마 옆에 있다.




아래는 신상이 절대 노출되지 않도록 매우매우많이매우 노력했습니다.
좋은 모습만 재밌게 찍은 것이니 양해해주세요.


<선유도에 가면 항상 볼 수 있는 광경이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스포츠 기자에 버금가는 카메라 아저씨들
(너무 가까이서 찍었으므로 블러 처리)
사용자 삽입 이미지
머리보다 큰 카메라의 찍사 남친과
이 세상에 못 취하는 포즈가 없는 모델 여친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절대접착 분리불허 다정한 커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친 무릎 베고 누운 남친은 어느 공원에나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클램프 엑스의 외형을 가진 고딩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리고 어마어마하게 비싼 식음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저 건물이 그 귀족 음식을 파는 '카페테리아 나루'이다.
하지만 우리 회사 카페테리아는 친절하고 싸다. 개연성은 없지만 하여튼 그렇다.
난 자전거를 타고와 너무 목이 마른 나머지 데미소다 애플을 사 마셨다.
1,500원 이라고 써 있지만 절대 1.5 리터가 아니다.
동아오츠카의 800원짜리 500ml PET. 바로 그거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하이 서울 페스티벌의 혹시 모를 사고를 대비해 오신 듯한 소방관 분들.
유독 소방관은 나쁜 이미지가 전혀 없다
아저씨도 있고 총각도 있을 것이고, 누나도 한 명 있었다.
언제나 수고하시는 분들에겐 무조건 박수다.
가까이서 찍으려고 했으나 너무나도 지쳐 보여 차마 말을 걸 수 없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앗 유람선이 들어왔다.
언젠간 꼭 한번 타 봐야겠다.
시시해 보이는데 그래도 못 해 본 거라 괜히 억울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 때 문득 하늘을 보니,
앗 집에 가야겠다!
난 우산이 없다. 이거 낭패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밖으로 나오면서 그 유난히 햇빛이 잘 드는 곳을 다시 지났다. (여긴 정말 신기하군.)
나뭇가지에 이상하게도 거미줄이 꽁꽁 쳐져 있다. 스파이더 맨 만큼이나 잘도 쳐놨다.
그러나 알고 봤더니 거미줄이 아니었다. 저 안엔 송충이 같은 벌레가 우글우글하다.
더 가까이서 찍은 사진도 있지만 못 견디게 끔찍하고 징그러워서 올리지 않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시 선유교를 건너 내려가던 중.
한강 둔치의 공원을 내려다 보았다. 꽤 잘 가꿔놨다.
근데 생각보다 밝다. 강 쪽은 흐린데 육지 쪽은 아직 햇빛이 많은가 보다.
집에 갈 시간을 조금 벌었다. 훗~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선유교를 건너 내려왔다. 선유도와 선유교와 한강의 모습이다.
푸르른 건 매번 하늘과 강물이다.
(오늘은 날씨 탓에 푸르르지 않지만.. 아, 한강은 항상 푸르르지 않지만..)
뭐 어쨌든.



사용자 삽입 이미지
멀리 보이는 용오름.
..은 아니고 한강 한가운데 멋진 분수를 하나 만들어 놨다.
맑은 날 보면 더 좋지만.. 아닌가? 어쩌면 이게 더 좋을 지도 모르겠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바로 내 발 밑에 한강이 있다.
오늘은 강에 노을색이 좀 묻어있다. (한강물은 깨끗하지가 않아서 어두운 게 더 낫다.)
옛날 사람들은 이렇게 강 앞에 자주 섰겠지.
요즘은 강을 마주 대하기가 쉽지 않은 시대다.
그래도 언제나 푸르른 건 하늘과 강이다.





근데 아이고 맞다. 곧 비오지.
나 집에 가야 해 !!



나머지는 3부에서.
투 비 컨티뉴드..





Trackbacks  0 | Comments 
permalink Favicon of http://kongda.co.kr BlogIcon ♥여리몽
2008.08.18 10:41 댓글에 댓글수정/삭제
커플들 몰카 넘 잼난다 ~ 이참에 저런쪽으로 알바 어때?
Favicon of https://initialw.tistory.com BlogIcon 케이_
2008.08.18 10:52 신고 수정/삭제
ㅋㅋㅋ 나쁜 목적으로 찍은 건 아니라구요.
얼굴 안 나오게 예쁘게 잘 찍었다구.
permalink Favicon of http://www.fuckin2mb.com BlogIcon FNIK
2008.11.03 11:16 댓글에 댓글수정/삭제
나 저기 여친이랑 갔는데

딸을 목마 태운 아저씨와
여친을 목마 태운 나는 나란히 걸었지 ㅡㅡ;

시선집중 ㄳ
Favicon of https://initialw.tistory.com BlogIcon 케이_
2009.03.19 22:38 신고 수정/삭제
목마를 딸 태운 여친이랑
아저씨를 널 태운 목마는?

잘했어 ㄳ
permalink 제제
2009.03.19 09:11 댓글에 댓글수정/삭제
이야~ 네 블로그 재밌어ㅋㅋ; 사진도 멋찐걸~!(특히 용오름사진)
심심해서 태그에서 맘에드는거 클릭해서 보고 있는중~
Favicon of https://initialw.tistory.com BlogIcon 케이_
2009.03.19 22:39 신고 수정/삭제
좋구나 ㅋ
용오름은 머리 스무개 위까지 올라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