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리형 덕분에 재미난 공연을 보고 왔다.
뮤지컬 '뮤직 인 마이 하트'

공연을 보러가는 길이라 발걸음은 가볍고~
매우 추운 날이었지만 대학로까지 가는데 전혀 거리낌이 없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제목은 '뮤직 인 마이 하트'
장르는 로맨틱 코미디.
내용은 좀 뻔하다. 하지만 가볍고 재밌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공연 중에 사진을 찍어서는 안되므로
시작 전에 한 컷 샬칵.
이제 공연에 집중하자.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말을 못하는 작가와 유명 연예인의 사랑 이야기이다.
그리고 외로운 농아인 민아가 상상으로 만들어낸 4명의 친구들.. 모두 매력있다.
좀 더 자세히 볼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상상 속 친구들은 민아의 대본에 등장인물이 되어 준다.
조연과 주인공은 신나고 재미있다.
여우는 더 이상 귀여울 수가 없고
언더는 화끈하고 매력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공연을 보고 나오니 벽에 사진이 잔뜩 붙어있다.
대신 배우들의 사진을 찍을 수 있는 기회가 없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주인공은 더블 캐스팅, 남주인공은 트리플 캐스팅이다.
내가 본 공연은 정명은/김한성 출연이었다.


개인적으로 주인공보다 여우와 언더가 재밌었다.
내가 남자라 그런지 두 여성 캐릭터가 눈길을 끌더라.

여튼 이번에도 재미난 공연을 보고 왔다.
여리형 고마워요. ㅋㅋ



Trackbacks  0 | Comments 
permalink Favicon of http://kongda.co.kr BlogIcon 여리몽
2008.12.09 09:43 댓글에 댓글수정/삭제
설정이 희한하네 상상속 인물들이 등장하다니 ㅋㅋ
잼없었음 욕먹었을 건데 ㅋㅋ 잼있게 봤다니 다행이야
Favicon of https://initialw.tistory.com BlogIcon 케이_
2008.12.09 13:27 신고 수정/삭제
재밌었다니까는 완전 고마워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