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티즌이 또 다시 황우석 놀이를 하고 있다.
마구 끌어 올려 추앙했다가 정체가 밝혀지자 곧 농담의 소재로 사용하는 사람들.

웹을 분석하는 직종에 있다보니 이런 사안은 흔한 패턴이라 놀랄 일이 없다.
미네르바가 히끼꼬모리 백수인지는 예상하지 못했지만
애당초 고학력 전문가라고도 생각하지 않았으니까..

대중에게 유명해진다는 건
완벽한 일을 한다고 되는 것이 아니라 누군가 많이 퍼뜨려야 되는 것이기 때문에
자신의 능력보다는 유행에 좌우된다.
황우석 교구도 논문을 쓸 당시에
그렇게 전국가적인 소동이 일어날 줄 예상이나 했겠는가.

매체라는 세계가 원래 다 바이럴마케팅으로 돌아가는 곳이다.

덕분에 50만큼의 지지를 받아야 할 대상이 100의 추앙을 받는 경우가 잦다.
그러나 문제는 그 이후다.
그가 100의 역할을 다 해주지 못하면 곧장 버려지는 것이 이 세계의 생리다.
연예인과 다를 것이 하나도 없는 게 바로 대중에게 지지를 받는 사람이다.

지금의 네티즌은 여러 반응을 보이고 있다.
1. 미네르바를 이미 낮춰 보고 정부와 전문가를 백수보다 못하다고 비난하는 사람
2. 미네르바를 여전히 높여 보고 능력이 좋아도 학벌이 낮으면 소용없다고 한탄하는 사람
3. 진짜 미네르바는 따로 있다고 주장하는 사람.

그러나 내가 보기엔 지금 잡힌 미네르바는 진짜이다.
전국 각지의 PC방을 순례하지 않는 이상
한국에서 인터넷에 글을 써 놓고 잡히지 않는 건 불가능하다.
단지 지금까지는 구실이 없으니 지켜만 보고 있다가
꼬투리가 잡히니까 허위 사실 유포로 체포한 것이다.

그렇다고 미네르바가 학벌이 부족한 천재라고 생각하지도 않는다.
바로 노스트라다무스 효과이다.
인터넷엔 워낙 별별 글이 다 오르다 보니
이미 일어난 일에 대해 끼워 맞추려면 어떤 근거라도 찾아낼 수 있다.
미네르바의 글이 어쩌다 거기에 딱 맞아 들어간 것이다.
검찰 조사에 따르면 미네르바의 글은 인터넷에 오른 경제 분석을 짜깁기 한 것이란다.
미네르바 사태는 충분히 그럴 법한 노스트라다무스 해석이다.

모든 주장 중에 사실은 딱 하나다.
우리나라 정부 직책자들은
30대 백수가 인터넷을 통해 알 수 있는 내용도 모르면서
국민 말은 귓등으로도 안 듣는 완벽한 무식쟁이라는 것.

미네르바 사건으로 또 다른 황우석 놀이를 하지는 말자.
미네르바는 그냥 아고라 유저 미네르바이고 대한민국의 구원자도 아니다.
그렇다고 그가 대국민 사기꾼인 것도 아니며 학벌 낮은 천재도 아니다.

정부는 욕 먹을 이유가 충분하고
미네르바 사안이 의미를 갖는 것도 사실이지만
우리는 절대 희망이었던 구원자를 잃은 게 아니다.


Trackbacks  7 | Comments 
permalink Favicon of http://joonsick.tistory.com BlogIcon 준식이
2009.01.10 18:54 신고 댓글에 댓글수정/삭제
오 맞는 말씀.. 노스트라디무스 효과라.. 좋은 거 배워갑니다.
Favicon of https://initialw.tistory.com BlogIcon 케이_
2009.01.10 20:10 신고 수정/삭제
동의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같은 생각을 가진 사람이 있을 거라 생각은 했습니다.
permalink 패션
2009.01.10 19:34 댓글에 댓글수정/삭제
미네르바를 어디 감히 황우석박사님하고 비교하느냐 무식한 놈아 진실도 모르는 놈이 새치 혓바닷으로 짓어대긴 가로롭기 그지 없구나 너같은 종자때문에 대한민국이 발전을 못하는걸 무식한 니놈이 알길이 있냐 재판과정에서 지금 다 뒤집혀지고 있는 상황인줄도 모르는 놈이 감히 씨불어 뱃기는 이 천 한 유전자 종자야 상황파악 제대로 하고 글쓸려면 글써라 무식한 놈아
Favicon of https://initialw.tistory.com BlogIcon 케이_
2009.01.10 20:11 신고 수정/삭제
힘들었을 텐데 길게 댓글 쓰느라 고생했어. 이제 쉬어.
permalink 청산
2009.01.11 20:00 댓글에 댓글수정/삭제
'황우석 놀이'라는 표현은 거슬립니다.
Favicon of https://initialw.tistory.com BlogIcon 케이_
2009.01.11 22:49 신고 수정/삭제
아 그렇게 들릴 줄은 몰랐습니다.
하지만 '만수 위에 백수'라는 표현을 보면
놀이가 맞는 것 같기도 한데 말이죠..
permalink Favicon of http://kongda.co.kr BlogIcon 여리몽
2009.01.12 08:27 댓글에 댓글수정/삭제
새치혀라는 표현은 주유가 제갈량한테 주로 하던 말인데~
삼국지에서 보던 단어를 여기서 보다니 ㅋㅋㅋ
Favicon of https://initialw.tistory.com BlogIcon 케이_
2009.01.12 11:22 신고 수정/삭제
ㅋㅋ 이번엔 화계예요.
배를 묶어 놓고 불을 질러보아요.
그게 바로 불바다야. ㅋㅋ
permalink Favicon of http://blog.daum.net/ohsilv/12881361 BlogIcon 파사현정권
2009.01.17 01:40 댓글에 댓글수정/삭제
[가짜대통령 이명박 사형 결정 전문] 미ㄴㅔ르바? : 官error안봐??

[百姓有過 在여一人]<論ㅓ ㅛ曰>

대통령 스스로가 법을 존중하고 준수하지 않는다면,
다른 공직자는 물론,
국민 누구에게도 법의 준수를 요구할 수 없는 것이다.
<관습헌법? 대통령(노무현) 탄핵 결정 전문> / 가짜대통령 이명박 사형 결정 전문!

의법, 무효대통령! 위헌대통령! 위법대통령! 불법대통령! 사기대통령! 대통령직장물대통령! 사이비대통령! 비합법대통령! 부적법대통령! 가짜대통령! 이명박을 사형으로 처단하라!~@!!
dead line(2009.02.09.)day
permalink 미네르봐
2009.01.19 20:34 댓글에 댓글수정/삭제
황우석놀이? 가져다 붙힐곳에 붙혀야지 ㅉ.
permalink hwa
2009.10.25 07:01 댓글에 댓글수정/삭제
전 다르게 봅니다. 일단 쓰신글의 대 전제는 '네티즌' 을 하나의 인격체로 간주하고 쓰신글입니다만, 이런경우는 다릅니다. 첫째 - 그를 옹호하는 입장의 사람들이 후반에 냉소적으로 바뀐것이라는것을 증명하지 않는한 힘들다. 그들은 같은 게시판을 공유하겠지만 기존에 전혀 관심이 없던 사람들일 수도 있다.
둘째 - 실제 여론이 옹호 에서 냉소로 바뀐것인가? 아니면 여론이 그렇게 바뀌었다고 '보도'된 것을 접한것인가? 즉, 자신이 그들의 아이디등을 확인하여 난 결론인가 아니면 주워 들은것인가의 여부.
전 황우석 박사나 장병두 할아버지나.. 미네르바의 경우 다 똑같이 제도권의 피해자들이라고 봅니다. 책 -탄압받는 과학자들과 그들의 발견-
permalink hwa
2009.10.25 07:02 댓글에 댓글수정/삭제
제가 볼땐 이렇게 말할 수 있겠군요. 여기 또한명의 순수한 영혼이 또한번 언론플레이에 놀아났다.
제가 말할 수 있는 근거는, 옥살이한 미네르바가 옥중에 40여분간 썼다는 3페이지 분량의 향후 경제 예측에 관한 보고서와 , 기존에 2008년 11월까지 아고라 미네르바의 글을 비교분석 후 판단했습니다. 그리고 30대 P군이 구속되기전에 2008년 11월 기사에 미네르바 정체가 50대라고 난 매일경제 기사 (유인촌 장관 명예혐의 관련) 가 있었죠.
permalink hwa
2009.10.25 07:06 댓글에 댓글수정/삭제
미네르바 사건은 축소된것이라고 생각합니다. 그이유는 2008년 11월 그의 글을 읽어보면 , 그가 말하는것은 현재 한국 자본시스템이 신 경제노예제도와 다를바 없고 , 그 매트릭스를 자각하고 깨어나라는 식의 큰 틀을 얘기하기때문에 문제가 되었다고 생각합니다. 단순 경제 얘기였으면 그냥 뒀을지도 모르겠습니다. 아무튼 송씨일가 간첩단도 어이없었지만, 그게 한국의 현실입니다. 최근 본 오바마 deception 이 떠오르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