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판기를 하도 안 썼더니..
아무 생각 없이 뽑은 커피가 블랙 커피였다.

그래도 뽑았으니 마셔야지..
하고 마셔봤는데 도저히 못 참겠다.
걍 버리고 다시 뽑았다.

역시 난 싸구려 입맛 밀크 커피다.

"제가 맛에 좀 민감해서 그런지 모르겠는데요.
300원짜리 커피보다는 200원짜리 커피가 더 맛있는 것 같아요."

이 분이 마신 커피는 사실 두 잔 모두 공짜 커피 였습니다.
당신의 커피 선택도 이렇지 않았나요. 커피도 스마트 초이스 하세요.
- 맥심카페.

근데 KFC에서 닭을 팔 듯
맥도널드에서는 오리를 팔아야 하는 것 아닐까?



Trackbacks  0 | Comments 
permalink Favicon of http://kongda.co.kr BlogIcon 여리몽
2009.03.14 20:52 댓글에 댓글수정/삭제
맥도날드에서 오리튀김 팔면 짱이겠다 ㅋㅋㅋ
Favicon of https://initialw.tistory.com BlogIcon 케이_
2009.03.14 21:16 신고 수정/삭제
바로 그거예요.
난 정말 성공 아이디어가 넘치는 사람인가봐.